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부 메뉴 바로가기

한국관광공사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English
  • Japanese
  • Chinese
대한민국구석구석 여행정보 Visitkorea
  • 정보공개

  • 국민참여

  • 사업

  • 알림

  • 공사

통합검색
국문 > 알림 > 청사초롱 > 최신호

최신호


2019.3,4vol.500

대한민국의 구석구석 청사초롱이 밝혀드립니다
한국관광공사에서 발행되는 월간지 청사초롱은 한국관광산업의 현황과 여행정보 및 관광공사, 지자체, 업계등의 소식을 전합니다.
발행호 500 호

2019.04.08

30년이 지나도 ‘맛이라면 으뜸’

30년이 지나도 ‘맛이라면 으뜸’


변변한 미식 가이드북도, 음식 프로그램도 없던 시절. 관광공사는 사보를 통해 입소문 난 음식점을 연재하며 맛객들의 한 끼를 책임졌다. 88년 3월부터 이듬해 12월까지 ‘맛이라면 으뜸’ 지면에 실린 음식점 중 다섯 곳을 소개한다.


글, 사진 박은경



라칸티나


라칸티나 내부, 각 테이블마다 핑크색 냅킨으로 세팅되어 있다

어니언 스프

스파게티 콘 레 봉골레


우리나라에서 가장 역사 깊은 이탈리아 식당 중 하나다. 1967년 지금의 자리인 삼성빌딩 지하 1층에 문을 열고 반세기를 보냈다. 라칸티나는 이탈리아말로 ‘와인 저장고’를 뜻한다. 식당이 지하에 있다는 점에 착안해 지은 이름이다. 내부는 붉은 벽돌과 아치형 창문, 비너스 대리석상으로 꾸며져 고풍스러운 분위기가 물씬하다. 2011년 주방이나 냉난방 시설 등은 새롭게 교체했지만, 벽돌이나 타일은 옛 분위기를 그대로 살려 보수했다. 메뉴나 음식 맛에서도 고집이 느껴진다.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이탈리아 요리를 주로 낸다. 대표적인 ‘스파게티 콘 레 봉골레’는 푸짐하게 쌓아 올린 중합 사이로 자작하게 국물이 담겨 나온다. 처음부터 국물이 많았던 건 아니고, 조개에서 우러나온 개운한 국물을 원하는 손님들의 입맛에 맞추다 보니 차츰 지금의 형태를 띠게 되었다고 한다. 메뉴판에 정식으로 올라 있지는 않지만 주문하면 만들어주는 코스 요리도 있다. 이를테면 링귀니 라칸티나, 양파 수프, 샐러드, 갈릭 스테이크로 이어지는 ‘삼성 세트’다. 삼성 임직원들이 즐겨 찾아 이런 이름이 붙었다.


주소 서울 중구 을지로 19전화 02-777-2579

메뉴 스파게티 콘 레 봉골레 1만9000원, 스파게티 올드 패션드 1만8000원



삼청동수제비


수제비

감자전


항아리에 담아내는 수제비로 유명하다. 1982년 개업해 한자리에서 37년째 손님을 맞고 있다. 멸치로 우린 육수에 조개, 감자, 양파, 호박, 당근 같은 재료들이 어우러져 깊지만 개운한 국물 맛을 낸다. 손으로 직접 얇게 뗀 수제비는 부드럽고 쫄깃하다. 칼칼한 맛을 더하고 싶다면 함께 내는 고추 간장을 넣으면 된다. 매콤함이 은은하게 퍼지며 입맛을 돋운다. 감자를 직접 갈아 부친 감자전도 곁들여야 제맛이다. 녹두전에 동동주를 추가해 술잔을 기울이는 이들도 많다. 밥때가 되면 평일 주말 할 것 없이 손님이 몰려 조금 서두르는 게 좋다.


주소 서울 종로구 삼청로 101-1전화 02-735-2965

메뉴 수제비 8000원, 감자전 8000원



산촌


여러가지 밑반찬

미술관을 연상시키는 산촌 내부

저녁식사 시간에 열리는 공연



1980년 정산 김연식 스님이 문을 연 사찰음식 전문점이다. 깊은 산에서 자라는 야생초와 나물 요리 중심으로 음식을 선보인다. 화학 첨가물을 쓰지 않고 자연 그대로의 맛을 내지만 자극적인 양념에 길들여진 입맛에도 잘 맞는다. 일반인을 고려해 원래 사찰음식에서 금하는 오신채(마늘·파·달래·부추·무릇)를 쓰기 때문이다. 순수 사찰음식은 방문 하루 전날 주문하면 준비해준다. 메뉴는 ‘산촌 정식’ 한 가지다. 솔잎·생강·배를 넣고 발효시킨 차를 시작으로 정갈한 코스 요리가 단계별로 이어진다. 메인 식사에 나오는 산채 나물만 10여 가지. 갓 지은 솥밥에 얹어 먹으면 나른한 입맛에 생기가 돈다. 저녁엔 식사를 하면서 40분간 이어지는 공연을 즐길 수도 있다. 진주교방굿거리춤, 부채춤 등의 전통 무용을 선보여 외국인도 즐겨 찾는다.


주소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30-13전화 02-735-0312

메뉴 점심 정식 3만3000원, 저녁 정식 4만5000원



토속촌


삼계탕

전기구이 통닭

토속촌삼계탕 간판


고 노무현 대통령의 단골집으로 이름이 알려진 곳이다. 직영 농장에서 50여 일 키운 와룡 닭에 30여 가지 약재를 넣고 푹 끓인 삼계탕을 낸다. 토종닭인 와룡 닭은 일반 종에 비해 키우기는 배 이상 오래 걸리지만 앞가슴 살이 적고 어깨와 다리로 살이 퍼져 쫄깃쫄깃한 게 특징이다. 4년생 인삼과 국내산 대추, 호박씨, 율무, 은행, 들깨 등이 들어간 국물은 고소하면서도 진하다. 옻계탕과 오골계삼계탕, 전기구이 통닭도 별미다. 5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큰 규모의 식당이지만 워낙 유명한 데다 외국인 관광객까지 찾아 늘 붐빈다.


주소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5길 5전화 02-737-7444

메뉴 삼계탕 1만8000원, 옻계탕 1만7000원, 전기구이 통닭 1만7000원



알트스위스샬레


알트스위스샬레 내부

치즈 퐁뒤와 빵

치즈 퐁뒤에 담궜다 뺀 고기 한점



1983년 문을 연 우리나라 최초의 스위스 음식점이다. 퐁뒤, 라클레트 등 스위스 정통 요리를 중심으로 스테이크, 파스타, 리소토가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대표 메뉴인 퐁뒤는 재료에 따라 치즈 퐁뒤, 오일 퐁뒤로 나뉜다. 기본은 그뤼에르치즈와 에멘탈치즈를 섞어 쓰는 치즈 퐁뒤다. 긴 꼬챙이에 빵, 채끝, 소시지, 채소 등 원하는 재료를 꽂아 뭉근하게 녹여낸 치즈에 찍어 먹는다. 빵을 제외하고는 별도로 주문해야 한다. 취향에 따라 아펜젤러, 고르곤졸라, 라클레트 치즈를 추가해 즐길 수도 있다. 치즈마다 맛과 냄새가 천차만별이므로 주문 전 확인해보는 게 좋다.



주소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27길 38전화 02-797-9664

메뉴 치즈 퐁뒤 3만2000원(150g)


의견쓰기
0 / 1000 byte
등록
목록
  • 담당자 : 양숙희(홍보팀)
  • 전화 : 033-738-3054
  • 팩스 : 033-738-3881
한국관광공사
26464 강원도 원주시 세계로 10 TEL : (033)738-3000 사업자등록번호 : 202-81-50707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09-서울중구-1234호
Copyright © KTO. ALL RIGHT RESERVED.
가족친화 우수기업3.0 공공문화정보 우수개방기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EB ACCESSIBILITY 마크(웹 접근성 품질인증 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