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부 메뉴 바로가기

한국관광공사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English
  • Japanese
  • Chinese
대한민국구석구석 여행정보 Visitkorea
  • 정보공개

  • 사업

  • 알림

  • 고객

  • 공사

통합검색
국문 > 알림 > 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관광분야 빅데이터 활용 가능성 모색하는 자리 마련된다

구분 [보도자료] 작성부서 홍보팀

관광분야 빅데이터 활용 가능성 모색하는 자리 마련된다

- ‘제1회 관광 빅데이터 세미나’개최, 공공 및 민간기관들 한자리에  -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와 한국관광학회(학회장 김남조)는 관광분야에서 그간 추진된 통신사, 카드사, 소셜 미디어 등 빅데이터 활용사례를 공유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제 1회 관광 빅데이터 세미나’를 18일 오후 서울 KT스퀘어에서 개최한다.

 

 소비자들의 트렌드와 니즈를 바르게 읽어내고 그에 부합하는 매력적인 관광콘텐츠를 신속하게 발굴,소개하는 것이 나날이 중요해 짐에 따라 빅데이터의 역할이 관광부문에서 커지고 있다. 특히 ‘관광’은 다른 산업 및 ICT기술과의 융복합을 통해 콘텐츠가 더욱 다양해지고 유용해질 수 있기 때문에 4차 산업과 시너지 효과를 내기에 가장 효과적이라는 기대를 받는 영역이다.      

 

 금번 세미나에서 관광공사는 ‘17/18 국내여행 트렌드 분석 및 전망’을 발표하고 관광학회는 ‘관광분야 빅데이터 활용 의의’를 소개한다. 지자체 중에서는 경북 영덕군이 ‘관광활성화를 위한 빅데이터 사용 사례’를 발표한다.

 

 민간부분의 빅데이터를 활용,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사업현황도 소개된다. KT는 ‘관광빅데이터 플랫폼’에 대해서, 다음소프트는 ‘관광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AI 활용’, 네이버여행플러스는 ‘밀레니얼 세대에 통하는 여행콘텐츠’에 대해서 발표한다.  

 

 한국관광공사 박정하 마케팅지원실장은 “공공 및 민간기관이 각각 ‘빅데이터’와 ‘관광’을 접목시켜 활용중인 현황을 서로 공유하고 향후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는데 금번 행사의 의의가 있다”고 말하면서 ”관광 빅데이터 영역이 현재의 관광 패턴 분석 및 트렌드 파악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해 수요자 중심 맞춤형 서비스를 실질적으로 구현해 내는 단계로 발전해 나갈 것이다“ 라고 말했다.   

* 담당 : 관광시장분석팀 김경주 팀장 (033-738-3321) / 김희정 과장(332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출처표시)
  • 한국관광공사가 창작한 보도자료 관광분야 빅데이터 활용 가능성 모색하는 자리 마련된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한국관광공사
26464 강원도 원주시 세계로 10 TEL : (033)738-3000 사업자등록번호 : 202-81-50707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09-서울중구-1234호
Copyright © 2007-2012 by KTO. ALL RIGHT RESERVED.
가족친화 우수기업3.0 공공문화정보 우수개방기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EB ACCESSIBILITY 마크(웹 접근성 품질인증 마크)